Skip to content

오혜령연작영성시집
2017.01.21 12:18

난 잊을 수 없네, 그 작은 하늘

조회 수 7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난 잊을 수 없네, 그 작은 하늘 (오혜령 영성시 6권)

 

난 잊을 수 없네.jpg

 

 

“다시 만날 수 없었던

비취색 작은 하늘,

아무리 크디큰 하늘 받쳐줘도

그리움 하나 작은 하늘에 가 있네.

난 잊을 수 없네, 그 작은 하늘.”

 

-본문 <난 잊을 수 없네, 그 작은 하늘.> 중에서-


List of Articles
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30 오혜령영성묵상기도집(도서출판암마) 표징과 실재의 숨바꼭질 file 관리자 2016.12.28 5
29 오혜령연작영성시집 사랑이 돌리는 수레바퀴 file 암마 2018.12.25 5
28 오혜령연작영성시집 분홍이 흑백을 말하다 file 암마 2020.06.19 6
27 수필집 내 삶의 저녁은 그대 햇살에 (동광출판사 : 1983) file 관리자 2016.12.06 6
26 수필집 사랑하며 죽으리라 (우성출판사 : 1989) file 관리자 2016.12.06 6
25 오혜령연작영성시집 아침의 명멸(明滅) file 관리자 2016.12.28 6
24 영성묵상기도집(강여울풀씨처럼) 첫사랑 고백을 듣던 그날처럼 관리자 2016.12.28 6
23 수상록 한 모금의 물 3 관리자 2017.09.27 6
22 수상록 한 모금의 물 4 관리자 2017.09.27 6
21 수필집 지금은 우리 마주보아야 할 시간 (우성출판사 : 1992) file 관리자 2016.12.06 7
20 수필선집 지금 여기서 사랑하리라 (오상사:1986) file 관리자 2016.12.06 7
» 오혜령연작영성시집 난 잊을 수 없네, 그 작은 하늘 관리자 2017.01.21 7
18 수상록 한 모금의 물 1 관리자 2017.02.08 7
17 오혜령연작영성시집 구름 하나 우리의 길동무 file 암마 2018.02.07 7
16 오혜령연작영성시집 저무는 것은 없다오 file 암마 2018.12.25 7
15 희곡집 인간적인 진실로 인간적인 관리자 2016.12.28 8
14 고백록 일어나 비추어라 (문학세계사 : 1980) file 관리자 2016.12.06 8
13 오혜령365일영성시집 침묵의 강에 띄워놓고 file 관리자 2016.12.28 8
12 오혜령365일영성시영역시집 The Night Sky, the Silver River (A Collection of Thirty-three Spiritual Poems) file 관리자 2016.12.28 8
11 서간집 꿈빛깔의 그대 목소리 (삼조사 : 1977) file 관리자 2016.12.06 9
목록
Board Pagination Prev 1 ... 2 3 4 ... 5 Next
/ 5

Copyright © Oasisacademy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